MKF,MAX FC,RISE 대표 맞잡은 손. 공동협의체 구성할 것

페이지 정보

첨부파일

본문

지난 13일 인천 하버파크호텔에서는 MKF ULTMATEVICTOR 05대회가 열렸다.
특별이벤트로 전국고교격투대전, MKF VS RISE 국가대항전이 펼쳐졌다.

고교격투대전의 챔피언은 김인재(부산전자공업고)가 김성호(성남 테크노과학고)를 1R TKO로 장식하며 2대 고교격투대전 챔피언이 되었다.
MKF VS RISE 한.일 단체간 대항전은 김우승(인천무비)이 1승을 챙기고 최석희(T-CLUB),김현주(부산 태한)은 패하며 1:2로 승부를 내주었다. 하지만 수퍼파이트 한.일 전에 출전한 양재근(성남 GMT)이 일본의 사사다카츠토시에게 TKO승을 거두며 전체 한일전은 2:2무승부를 기록했다.

모든 경기종료후 깜짝이벤트가 펼쳐졌다. 현장에 참석한 국내 입식격투단체 MAX FC이용복 대표와 일본의 RISE대표가 링위로 올라온것. 이자리에서 MKF김동균 대표와 나란히 손을 맞잡으며, 한.일간 입식격투기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발표를 한것.

MKF김동균 대표는 또하나의 시작이 생겼다.단체간의 공조를 통해 입식격투기의 발전에 힘을 쏟을 것 이라고 밝혔다. 

대한민국 입식격투기 역사에 어떤 복선으로 기록될지 지켜 볼만 하다.

방송은 MBC SPORTS+에서 생중계되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PRESS